기라로쉬, 새로운 아트디렉터에 ‘리차드 르네’ 발탁

발행 2017년 09월 27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60년 전통의 프랑스 패션 브랜드 '기라로쉬(Guy Laroche)'가 세계적 명성의 감각적 디자이너 리차드 르네(Richard René)를 발탁했다.

 

프랑스 디자이너 리차드 르네(Richard René)는 세계적 브랜드 에르메스에서 일하기 시작해, 장폴고티에에서는 가죽 제품 컬렉션을 담당하는 등 작품성이 강한 오뜨 꾸뛰르뿐만 아니라 여성 및 남성복, 액세서리까지 다양한 장르의 경험을 가진 디자이너로서의 경력을 쌓았다.

 

2004년, 프랑스 이에르(Hyères) 국제 패션 페스티벌에서 최우수상을 받으며 다시 한번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킨 리차드 르네는 이후 2005년부터 2008년까지 그의 브랜드 리차드 르네(RICHARD RENE) 컬렉션을 발표하였다. 배우 바네사 파라디, 모니카 벨루치 등이 그의 디자인을 사랑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리차드 르네(Richard René)는 “기라로쉬는 나에게 고급스러움과 자유로움을 어떻게 하면 동시에 표현해낼 수 있는가에 대한 해답을 가르쳐주었다. 이제까지 선보였던 어떤 디자인보다 더 탁월한 디자인에 대한 영감을 불어넣어 주었다.” 라고 전했다.

 

리차드 르네의 감각과 영감이 함께한 기라로쉬(Guy Laroche)의 2018년 S/S컬렉션은 프랑스 파리에서 9월 27일(수) 열릴 예정이다.

 

한편, 기라로쉬는 1988년 국내 론칭 이후 ‘프랑스 대표 토탈 브랜드’라는 키워드를 내걸고 남성, 여성의류 및 패션잡화 등 다양한 아이템을 전개해 오고 있다. 기라로쉬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http://www.guylaroche.com)또는 전화 02-2236-0276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