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데이터 전문기업 이디엄, 우리은행 ‘시리즈A’ 투자 유치

발행 2019년 06월 03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빅데이터 전문기업 이디엄(대표이사 양봉열)이 우리은행으로부터 10억원 규모의 시리즈 에이(Series A)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이디엄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¹을 추진하는 기업 대상으로 빅데이터 플랫폼과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빅데이터 플랫폼 ‘로그프레소’는 빅데이터 분석에 필요한 수집, 저장, 분석, 시각화 전체 과정을 지원하는 소프트웨어로, 지난해 국민은행, 부산은행, 경남은행 등 다수의 은행 및 증권사의 통합보안 플랫폼으로 도입되었다. 그 외 반도체 물류제어시스템 최적화, 실시간 마케팅 캠페인 시스템에 이르기까지 폭넓게 적용되고 있다.

 

우리은행은 지난 3월 2019년 4차 산업을 주도할 성장 가능성이 높은 기업에 직접 투자하기 위해 공모를 실시했다. 우리은행 혁신성장센터에서 40여명의 기술평가 및 산업분석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단이 이디엄의 빅데이터 기술을 직접 검토했다.

 

이디엄은 이번 투자 유치로 사업을 더욱 공격적으로 확장할 계획이다.

 

양봉열 이디엄 대표는 “6년간 축적된 기술과 분야별 핵심 레퍼런스를 중심으로 마케팅과 파트너 지원 시스템을 강화하여  빠른 성장을 시작할 것”이라며 “이번 시리즈A 투자를 마중물 삼아 4차 산업혁명을 견인하는 선두주자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¹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일반적으로 기업에서 사물 인터넷(IoT), 클라우드 컴퓨팅,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솔루션 등 정보통신기술(ICT)을 플랫폼으로 구축·활용하여 기존 전통적인 운영 방식과 서비스 등을 혁신하는 것을 의미한다. 사례로는 제너럴 일렉트릭(GE)의 산업 인터넷용 소프트웨어 플랫폼 프레딕스(Predix™), 모바일앱으로 매장 주문과 결제를 할 수 있는 스타벅스의 ‘사이렌오더 서비스’ 등이 있다. (출처: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