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마당 도서관, 3주년 맞아 ‘별마당 북페어’ 개최

발행 2020년 05월 29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스타필드 코엑스몰 별마당 도서관이 올해로 3주년을 맞았다.

 

별마당 도서관은 3주년을 기념해 29일(금)부터 내달 14일(일)까지, 총 17일간 유명 독립서점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별마당 북페어’를 개최한다.

 

별마당 도서관은 이번 북페어를 통해 전국 각지에서 문화 컨텐츠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독립 서점들을 응원하고, 이들이 개성 넘치게 큐레이션 한 책을 만날 수 있도록 기획했다.

 

‘우리동네책방’이라는 테마로 김소영, 오상진 전 아나운서가 운영하는 ‘책발전소’, 가수이자 작가인 요조의 ‘책방무사’, 속초의 ‘완벽한 날들’ 등 총 6개의 독립서점을 초대했다.

 

북페어에서는 제주도, 시(詩), 건축, 반려묘 등 다양한 테마와 독립서점 주인들의 취향이 담긴 책을 보는 것은 물론 구매도 가능하다.

 

북페어 첫 날인 29일(금)에는 독립서점 주인과 교감할 수 있는 ‘책방지기와의 만남’도 준비되어있다. ‘책방무사’ 요조 대표, ‘안도북스’ 임화경 대표, ‘파피루스’ 원보경 대표가 운영미 아나운서의 사회로 독립서점에 관한 흥미로운 이야기를 들려줄 계획이다.

 

아울러, 29일(금) 니체 철학의 대가인 이진우 교수를 시작으로 6월 3일(수), 가수이자 기부 전도사로 알려진 션, 6월 5일(금) ‘즐거운 편지’의 시인 황동규 서울대 명예교수의 특강이 이어진다.

 

별마당 도서관을 음악으로 가득 채울 공연도 펼쳐진다. 30일(토)에는 별마당 도서관 3주년 오프닝 공연 ‘피아노 퀸텟’, 6월 6일(토)에는 국내 유일 줄리어드 음대 재즈과 출신 재즈 피아니스트 강재훈 콰르텟의 연주에 ‘팬텀싱어2’ 준우승자인 보컬리스트 한태인의 목소리가 어우러진 재즈 공연이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모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방문객의 안전을 위해 좌석수 축소, 좌석 및 관객간 거리두기, 방역 관리자에 의한 마스크 착용 및 발열 체크 후 확인스티커 발급 등 만반의 준비를 한 후 진행할 예정이다.

 

 

별마당 도서관 3주년 에디션 굿즈도 새롭게 출시한다. 3주년 에디션 굿즈는 머그컵과 마우스패드, 펜 트레이 등 실용적인 아이템들로 구성했다.

 

특히 한국도자기와 콜라보레이션한 본차이나 머그컵에 별마당 도서관 서가를 표현했는데, 24K골드, 플래티늄실버 등 한국도자기의 프리미엄 라인 ‘프라우나’의 소재와 기법을 적용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자아낸다. 모든 굿즈는 별마당 도서관 내 별도 판매 부스에서 구매할 수 있다.

 

이 밖에도, 별마당 도서관 중심부를 장식할 새 예술작품도 전시한다.

 

지난 2월에 열린 ‘제2회 열린 아트 공모전’의 대상으로 선정된 이은숙, 성병권 작가의 ‘빛의 도시’가 별마당 도서관의 새 트레이드마크로 설치된다. 높이만 9m에 달하는 ‘빛의 도시’는 작품 사이를 통과하는 빛에 따라 다른 색을 뿜어내는 것이 특징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