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스트잇, 온라인 명품 구입 트렌드는 ‘로고플레이’

발행 2020년 07월 28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온라인 명품 커머스 머스트잇(대표 조용민)이 올해 6 1일부터 7 8일까지의 판매 데이터 분석 결과, 커다랗고 선명한 로고 디자인이 돋보이는로고플레이상품들의 인기가 높다고 밝혔다.

 

로고플레이는 브랜드 로고를 직접적으로 드러내서 디자인하는 것을 뜻한다. 불과 몇 년 전까지만 해도 브랜드는 로고를 드러내기보단 작고 심플하게 활용했지만, 최근 ''한 패션을 추구하는 경향성이 높아지면서 로고플레이 상품들이 다시 인기를 얻는 추세다. 특히, 1020세대들은 자신이 입은 브랜드의 로고를 그대로 드러내면서, 브랜드의 정체성과 동일시함과 동시에 개성강한 스타일로 활용하고 있다.

 

특히, 여름에 인기가 높은 티셔츠는 로고를 활용한 디자인에 적격인 아이템이다. 레이어드룩보다는 심플한 티셔츠나 가벼운 옷차림을 선호하는 여름 시즌 특성상 선명하고 큼지막한 로고 하나로도 근사한 데일리룩이 완성되기 때문이다. 럭셔리 브랜드들 역시 자사의 로고를 색다르게 활용하고 적용한 아이템을 쏟아내고 있다.

 

머스트잇은 지난 6 1일부터 7 8일까지 판매된 티셔츠의 데이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반팔 티셔츠 카테고리에서 로고플레이의 인기를 더욱 뚜렷하게 확인할 수 있다. 귀여운 여우 로고로 유명한 메종키츠네는 이 기간동안 무려 1800%의 판매 신장율을 기록했다. 동기간 하트 로고가 시그니처인 아미는 840%, 나침반 모티브 로고의 스톤아일랜드 역시 288% 이상 판매가 증가했다.

 

스니커즈 영역에서도 브랜드의 아이덴티티가 강조되거나 로고가 선명한 상품들 역시 인기가 많았다. 같은 기간 스니커즈 카테고리에서 메종마르지엘라는 244%, 발렌티노는 64%, 알렉산더맥퀸은 46% 이상 판매율이 증가했다. 또한, 여름에 가볍게 들기 좋은 클러치백 카테고리에서 구찌와 발렌티노는 각각 105%, 142%, 그리고 생로랑은 171% 이상 증가하는 등 가방 카테고리에서도 이같은 트렌드 변화를 감지할 수 있었다.

 

머스트잇 관계자는하나를 사더라도 마음에 쏙 들고, 자신을 표현하는 쇼핑을 하고자 하는 젊은 층의 욕구가 로고플레이 상품의 인기를 견인하고 있다라며, “특히, 로고플레이는 브랜드 고유의 디자인 철학을 담고 있어 개성 강한 아이템을 선호하는 고객 뿐만 아니라 전 연령에 걸쳐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고 말했다.

 

머스트잇은 여름 휴가 대신 쇼핑을 즐기는 소비자를 위한쇼핑 바캉스기획전을 연다. 9 30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기획전에서는 메종키츠네, 톰브라운과 메종마르지엘라는 물론 구찌, 발렌시아가, 프라다, 샤넬 등 럭셔리 브랜드의 총 348개 아이템을 최대 60%까지 할인 판매한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