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VMH의 세포라, 미국에 60개 독립 매장 오픈
콜스 백화점에 200개 숍인숍

발행 2021년 03월 04일

장병창 객원기자 , appnews@apparelnews.co.kr

 

세포라 로고

 

 

[어패럴뉴스 장병창 객원기자] LVMH의 뷰티 브랜드 세포라(Sephola)가 미국 라이벌 울타(ULTA) 뷰티를 겨냥해 점포 확장에 열을 올리고 있다.

 

울타가 타깃에 100개 매장을 입점시키는 것을 겨냥해 올해 콜스 백화점에 200개 숍인숍 오픈키로 한 데 이어 이와 별개로 60개 독립 매장을 추가로 열기로 했다.

 

달라스, 휴스턴, 로스앤젤레스, 텍사스에서 입점이 시작됐고 쇼핑몰은 피할 계획이다.

 

한편, 울타는 이 달 들어 뉴욕 헤럴드 광장에 1만2천 평방피트 규모의 플래그십 스토어를 개장했다.

 

지난해 미국 내 화장품 판매는 팬데믹 영향으로 전년보다 34%(NPD그룹 추정) 줄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