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즈 셀렉숍 '리틀그라운드', 스윔웨어 라인업 강화

발행 2022년 06월 24일

정민경기자 , jmk@apparelnews.co.kr

사진제공=리틀그라운드

 

[어패럴뉴스 정민경 기자] 서양네트웍스(대표 박연)의 프리미엄 키즈 셀렉숍 '리틀그라운드'가 아동 스윔웨어 라인업을 강화하며 본격적인 여름 공략에 나선다.

 

먼저, '룰라비(lulabee)'는 내추럴한 무드가 돋보이는 스윔웨어를 출시했다. 스윔웨어와 모자가 세트로 구성된 올인원 셋업으로 스타일과 실용성을 동시에 갖춰 손쉽게 로맨틱 빈티지 패션을 완성할 수 있다. 여기에 커버업 아이템으로 활용할 수 있는 스윔가운도 함께 출시헤 스타일 연출을 제안했다.

 

'데님인더박스(denim in the box)'의 신제품 스윔웨어는 화려한 컬러와 그래픽이 돋보이는 디자인으로 유니크함을 더했다. 세트 코디는 물론, 래시가드 팬츠와 상의, 모자들이 모두 단품 판매가 되어 원하는 조합으로 코디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수입 브랜드 '셰이드크리터스(shade&critters)' 한층 더 다양한 스타일의 스윔웨어로 선택지를 넓혔다. 시그니처인 인어공주 테마 스윔웨어는 매 여름 시즌마다 리틀그라운드에서 선보이는 제품으로 리오더가 진행되는 등 꾸준히 인기를 끌고 있다. 

  

한편, 리틀그라운드는 프리미엄 키즈 셀렉샵으로 윙켄, 보보쇼즈, 벨레로즈, 룰라비, IL GUFO, MARNI, MM6, N.21 등 다수의 국내외 감성 브랜드를 전개하고 있다. 관련 제품은 패밀리 라이프스타일을 큐레이션하는 감성 플랫폼 ‘looxloo(룩스루)’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