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방울 계열 포비스티앤씨, 연예기획사 이오케이컴퍼니 인수

발행 2020년 10월 07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대표이사에 쌍방울 출신 장진우 대표 
아이돌그룹 출신 김한빈 씨 이사 선임  

 

김한빈 이사

 

 
쌍방울그룹이 사업 다각화의 일환으로 계열사 포비스티앤씨를 통해 연예인 매니지먼트사 아이오케이컴퍼니를 지난 6일 인수했다.

 

아이오케이컴퍼니는 현재 배우 고현정, 조인성, 개그우먼 이영자, 김숙, 홍진경, 가수 장윤정, 문희준 등이 소속돼 있다.


인수 후 한 달여 만인 지난달 28일 임시주주총회를 소집, 대표이사 및 8명의 임원 인사에 대한 안건이 통과됐다. 우선 장진우 쌍방울그룹 미래전략기획실 미디어 본부장이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이와 함께 그룹 아이콘 출신 비아이(본명 김한빈)가 아이오케이컴퍼니의 사내이사로 선임됐다.


김한빈 이사 선임 배경에 대해 이 회사 관계자는 “과거 논란 때문에 김 이사는 여러 차례 고사했지만 삼고초려 끝에 제안을 받아들였다. 비아이는 공백 기간 동안 봉사활동을 하는 등 자숙의 시간을 가졌다. 앞으로 비아이가 다시 활동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