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8회 서울디자인페스티벌, ‘디자인 세미나’ 개최 및 사전등록 실시

발행 2019년 11월 08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전세계 디자인 산업의 전문가들을 초빙해 글로벌 디자인 트렌드와 지식을 나누는 교류의 장, ‘제18회 서울디자인페스티벌 - 디자인 세미나’가 오는 12월 4일부터 5일까지 서울 코엑스 컨퍼런스룸 401호에서 개최된다.

 

‘디자인 세미나’는 ‘서울디자인페스티벌’의 메인 프로그램 중 하나로 세계무대 도약을 꿈꾸는 한국의 디자이너들에게 글로벌 현장의 생생한 사례들과 깊이 있는 인사이트를 제공하고자 기획됐다. 디자인, 건축, 인테리어, 패션 등 창조 산업 분야에서 활동하는 전문인들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글로벌 연사들이 방한해 분야별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는 형태로 구성된다.

 

올해는 ▲아르텍(Artek) 디자인 디렉터 출신 빌레 코코넨(Ville Kokkonen) 알토 대학 교수 ▲ 과감한 컬러와 패턴으로 알려진 영국의 세계적인 디자이너이자 아티스트 베단 로라 우드(Bethan Laura Wood) ▲디자인 서비스 혁신 기업 Artlinco의 디자이너이자 덴마크 디자인 대사, 소렌 프람(Soren X. Frahm) ▲ 브라질 출신의 세계적 디자이너이자 글로벌 디자인 브랜드 ‘어 랏 오브 브라질' 설립자 페드로 프랑코(Pedro Franco) ▲노트 디자인 스튜디오 소속 건축가 다니엘 헥셔(Daniel Heckscher) ▲트렌드 예측 기업 WGSN의 스페셜리스트, 찰리 클라크(Charlie Clark) ▲이탈리아의 세계적 디자인 교육기관의 학장이자 건축가, 리카르도 발보(Riccardo Balbo) 총 6개국 7인의 전문가들이 연사로 나설 예정이다.

 

‘디자인 세미나’의 참가는 서울디자인페스티벌 홈페이지에서 사전등록 또는 현장등록으로 신청할 수 있다. 모든 강좌는 동시통역을 통해 진행된다.

 

한편, 2002년을 시작으로 올해 18회를 맞이한 ‘서울디자인페스티벌’은 역량 있는 신진 디자이너를 발굴해 알리고 국내 브랜드들의 디자인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기 위해 기획된 전시회이다. 17년에 거쳐 총 1,533개 브랜드의 프로모션을 진행한 바 있다.

 

올해는 흥미로운 창작자와 풍부한 문화 콘텐츠, 개성이 뒤섞인 ‘서울’의 창조력에 주목하는 ‘서울 에디션(Seoul Edition)’을 주제로 진행한다.

 

  1. 디자인 세미나 일정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