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나라, 경찰청과 '설 명절 안전거래' 캠페인

발행 2020년 01월 21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국내 최대 중고거래 플랫폼 중고나라가 경찰청 사이버안전국과 공동으로 121일부터 31일까지 설 명절 안전거래캠페인을 진행한다.

 

중고나라는 캠페인 기간 동안 안전거래 전문 요원 중고나라 보안관을 주축으로 설 명절 특별 대책 전담팀을 구성하고, 경찰청과 정책 공조를 강화한다. 또한 사이버안전국에서 제공한 ‘안전거래 수칙’을 중고나라 플랫폼을 통해 전파해 단속과 예방 활동을 병행한다.

 

개인 간 중고거래 시에는 계좌나 전화번호로 판매자의 사기신고 이력을 조회할 수 있는 ‘경찰청 사이버캅’을 활용하면 안전하다. 가급적 상품을 직접 볼 수 있는 직거래를 우선으로 하고, 택배 거래를 할 때는 안전결제 에스크로 서비스를 이용하면 좋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