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세실업, 베트남 초등학교에 도서 1만권 기증

발행 2018년 04월 19일

오경천기자 , okc@apparelnews.co.kr

한세실업(대표 김익환)이 지난 18일 베트남 호치민에 위치한 쉐라톤 사이공 호텔에서 ‘1만권의 책-수백만의 사랑’ 도서 기증식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임재훈 주호치민 대한민국총영사, 코참 최홍영 상임 부회장, 섬유협회 김명환 회장 등을 비롯해 응웬 꾸앙 븬(NGUYEN QUANG VINH) 호치민시 교육부 대표와 팜 후이 톰(PHAM HUY THONG) 호치민공단 관리본부 부위원장 등이 베트남 정부를 대표해 참석했다. 이 밖에도 호치민시 초등학교 관계자와 현지 유력 매체 기자 등 모두 190여명이 참여해 높은 관심을 보였다.

응웬 꾸앙 븬 호치민시 교육부 대표는 축사에서 “1만권의 책-수백만의 사랑은 굉장히 뜻 깊은 행사다. 베트남 어린이들이 책을 통해 더 많은 지식을 쌓을 수 있도록 도와주신 한세실업에 감사드린다”며 한세실업 측에 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올해로 2회째를 맞은 이번 행사는 한세실업 베트남 현지 법인인 한세베트남과 한세예스24홀딩스가 베트남 학생들에게 독서를 통해 꿈과 희망을 심어주기 위해 도서 기부행사를 마련했다. 더욱이 4월 21일은 ‘베트남 책의 날’로 의미를 더했다.

파하사 출판사와 현지 유명 아동 도서작가 등 베트남 출판계를 대표하는 인물로 구성된 선정 위원회는 지난 1월부터 3개월 동안 호치민 교육부와 함께 어린이 두뇌개발 관련 기증도서 100종을 선정했다. 선정 위원회가 엄선한 도서 100종은 호치민 소재 초등학교 100곳에  모두 1만여 권을 전달될 예정이다.

한세실업은 베트남은 물론 미얀마, 인도네시아, 과테말라, 니카라과, 아이티 등 해외 진출 국가에서 장학제도와 도서 기증, 공연 후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