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속보
신주원
sewonatos
데일리뉴스 > 외신종합 > 기타   

에티오피아 최저 임금 월 26달러

방글라데시 3분의 1도 못 미쳐
장병창 객원기자, appnews@apparelnews.co.kr
기사보내기    
기사 스크랩 네티즌 100자 코멘트

[어패럴뉴스 장병창 객원기자] 저임금을 쫒아 H&M, 타미힐피거, 캘빈클라인, 게스, 리바이스 등 글로벌 패션 브랜드들이 몰리고 있는 에티오피아의 최저 임금이 월 26달러, 우리 돈으로 3만 원이 약간 넘는 것으로 밝혀졌다.

뉴욕대학교에서 비즈니스, 인권 문제를 다루는 스턴센터(NYU Stern Center for Business, Human Right)의 조사 결과다.

이는 저임금 국가로 꼽혀온 방글라데시의 월 95달러의 3분의 1에도 못 미치고, 중국의 월 326달러에 비해서는 15배 이상 차이가 나는 수준이다. 에티오피아 52개 봉제공장 1,000명을 대상으로 한 또 다른 조사에서는 65%가 월 70달러 미만의 임금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에티오피아에는 H&M, 타미힐피거, 캘빈클라인, 게스, 리바이스 등 이름 있는 브랜드들이 의류 소싱을 의뢰하고 있는 것으로 보도됐다.

에티오피아는 섬유, 의류 산업을 국책산업으로 지정, 현재 1억4,500만 달러에 불과한 의류 수출을 300억 달러로 키운다는 의욕으로 외국인 투자 유치에 열을 올리고 있다.
기사 스크랩 네티즌 100자 코멘트


데일리뉴스 > 외신종합 > 기타   
기타
 패션 | 유통 | 섬유소재 | 기타 |
CBMExpo
VIVIEN
EBIZWAY
LICENTIA
Blue Mountain
세원ATOS
사람들
.
어패럴뉴스
알립니다  ·  바로잡습니다  ·  독자투고 / 기사제보  ·  이용 불편 접수
회사소개 | 광고문의 | 구독신청 | 인터넷 회원신청 | 한국패션브랜드연감 | 결제오류수정
저작권 규약 | 개인정보 취급방침 | 컨텐츠 제휴문의
(주)어패럴뉴스사.   서울 구로구 디지털로 243, 808호 (구로동, G-하이시티)
사업자등록번호 : 105-81-54606.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구로 제1655호.
.Tel : 02)2224-3411.   Fax : 02)2224-3417.
.www.apparelnews.co.kr,   m.appare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