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배너 이미지

‘아꽁떼’ 신세계 센텀시티 2호점

발행 2024년 04월 04일

정민경기자 , jmk@apparelnews.co.kr

 

'아꽁떼' 신세계 센텀시티점

 

‘아뜰리에슈’ 숍인숍으로 구성

 

[어패럴뉴스 정민경 기자] 서양네트웍스(대표 방소현)의 여아 전문 수입 편집숍 ‘아꽁떼’가 지난달 28일 신세계 센텀시티점에 2호 점을 열었다.

 

‘아꽁떼’는 두 번째 옷장을 뜻하는 프랑스어 ‘armoire secondaire’의 줄임 말로, 옷장에서 마음에 드는 아이템을 고르듯 아이들의 취향을 만들어갈 수 있는 공간으로 기획했다.

 

상품은 3~12세 여아를 타깃으로 한 의류, 발레복, 액세서리, 굿즈 등 다양하게 구성해 놓았다. 수입 브랜드는 프랑스, 영국, 미국 등 다양한 나라에서 바잉, 한국 엄마들에게 인기가 좋은 ‘루이스미샤’, ‘미샤앤퍼프’를 비롯해 키자고고, 코코리, 피쉬앤키즈, 미미앤룰라, 바이엘로이즈 등을 선보인다.

 

프랑스 럭셔리 베이비 브랜드 ‘아뜰리에슈’는 숍인숍으로 구성했다. ‘아뜰리에슈’는 유럽 내 고급 부티크, 호텔, 박물관 등에 입점된 브랜드로, 서양이 국내 오프라인 사업을 맡고 있다.

 

상품은 유럽 인증 100% 유기농 코튼을 사용하고, 세계적인 일러스트레이터의 작품으로 정교하고 세련된 프린트가 특징이다. 특히 속싸개와 블랭킷 판매가 좋으며, 첫 매장인 신세계 강남점에서 월평균 6,500만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아꽁떼' 숍인숍 '아뜰리에슈'

 

상품은 유럽 인증 100% 유기농 코튼을 사용하고, 세계적인 일러스트레이터의 작품으로 정교하고 세련된 프린트가 특징이다. 특히 속싸개와 블랭킷 판매가 좋으며, 첫 매장인 신세계 강남점에서 월평균 6,500만 원의 매출을 기록한다.

 

‘아꽁떼’는 신세계 센텀시티점 오픈을 기념한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키즈 패션 디자인 클래스로 유명한 ‘카르트서울’과 협업해 진행하는 행사로, 30만 원 이상 구매 시 패션키트 또는 클래스 수강권(패션키트 포함)을 한정 수량으로 증정한다. 패션키트는 ‘루즈페’, ‘룰라비’ 등 브랜드에서 실제 사용한 원단을 활용한 제품으로, 아이의 창의력과 상상력, 잠재력, 감성발달을 키울 수 있다. 20만 원 이상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룰라비’의 태블릿 파우치를 한정 수량으로 제공한다.

 

'아꽁떼' 신세계 센텀시티점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