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배너 이미지

‘자크뮈스’, 롯데 본점에 매장 오픈

발행 2024년 04월 03일

이종석기자 , ljs@apparelnews.co.kr

 

'자크뮈스' 롯데 본점

 

[어패럴뉴스 이종석 기자] 삼성물산 패션부문(부문장 이준서)의 콘셉트 스토어 10 꼬르소 꼬모 서울이 운영하는 프랑스 브랜드 ‘자크뮈스(Jacquemus)’가 롯데 본점 2층에 국내 3번째 단독 매장을 67.08㎡(약 20.3평) 규모로 오픈했다.

 

‘자크뮈스’는 강북 지역 첫 매장을 외국인 고객이 가장 많이 찾는다고 알려진 롯데 본점에 열었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롯데 본점에 입점한 자사 신명품 브랜드인 ‘메종키츠네’, ‘이세이미야케’, ‘가니’ 등과의 시너지를 통해, 트렌디하고 고급스러운 패션을 추구하는 고객과의 소통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에 오픈한 롯데 본점 매장은 국내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리테일 컨셉이 적용됐다. 깨끗한 화이트 톤을 바탕으로 트래버틴(Travertine) 대리석, 석고, 금속, 유리 등 고급스러운 소재와 어우러져 도회적이고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했다.

 

벽면에는 유려한 곡선의 액세서리 선반이 위치하며, 매장 중앙에 놓인 밝은 톤의 포디움(Podium, 단상)에는 시즌 주력 아이템이 진열돼 브랜드만의 생동감 넘치는 컬러가 더욱 돋보인다. 매장 한쪽에는 가구, 서적, 식물 등으로 라이프스타일존도 구성해 편안함을 느낄 수 있게 했다.

 

매장에서는 세계적인 예술가 파블로 피카소(Pablo Picasso)와 알베르토 자코메티(Alberto Giacometti) 작품에 영감받은 ‘르 스컬프쳐(Les Sculptures)’ 컬렉션을 만나볼 수 있다.

 

이번 컬렉션은 예술적 영감을 브랜드만의 유니크한 실루엣과 기하학적 디테일로 풀어낸 아이템으로 구성했다. 개성 넘치는 프린팅 셔츠, 긴 실루엣의 드레스 등이 대표 상품이다.

 

이외에도 미니멀하면서도 감각적인 액세서리도 주목된다. 금속 링 핸들 디자인이 돋보이는 토트백 ‘르 칼리노(Le Calino)’와 매듭 포인트가 매력적인 버킷백 ‘르 쁘띠 투르니(Le Petit Tourni)’ 등이다. 특히 브랜드 시그니처 아이템인 토트백 밤비노(Bambino), 치키토(Chiquito)를 오렌지, 네온 핑크 등 신규 컬러로 내놨다.

 

전보라 10 꼬르소 꼬모 팀장은 “패션 트렌드에 민감한 MZ세대의 워너비 브랜드로 자리매김한 ‘자크뮈스’가 국내 3번째 단독 매장을 롯데백화점 본점에 오픈했다”며 “강북 지역에서 당사 신명품 브랜드와의 시너지를 내는 것은 물론 ‘자크뮈스’의 독창적인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새로운 리테일 컨셉으로 구현한 공간을 통해 차별화된 쇼핑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