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배너 이미지

中 안타스포츠, 지난해 매출 16% 증가한 86억 달러

발행 2024년 04월 03일

장병창 객원기자 , appnews@apparelnews.co.kr

 

 

안타 9.3%, 휠라 16.6% 증가

순이익 35% 늘어난 14억 달러

 

중국 안타스포츠의 지난 12월 말 결산 매출이 16.2% 증가의 623억6,000만 위안(86억3,000만 달러), 순익은 35% 증가한 102억 위안(14억 달러)로 발표됐다.

 

나이키, 아디다스에 이어 세계 3위 자리를 놓고, 86억 유로(93억2,000만 달러)의 푸마를 바짝 뒤쫓는 양상이다. 푸마의 지난해 실적은 전년 88억9,000만 달러에서 4.85% 성장에 그쳤다.

 

안타스포츠의 브랜드별 매출은 안타가 9.3% 증가한 303억1,000반 위안, 휠라 16.6% 증가의 251억 위안, 데상트, 코오롱스포츠 등이 57.7% 증가의 69억5,000만 위안으로 집계됐다.

 

안타스포츠의 컨소시엄 자회사인 아머는 매출이 30.1% 증가의 312억5,000만 위안(43억7,000만 달러), 세전 이익금이 37억5,000만 위안에 달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