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일쉐어, 온라인 패션몰 29CM 인수
패션 쇼핑몰 업계 지각변동

발행 2018년 03월 15일

오경천기자 , okc@apparelnews.co.kr

스타일쉐어, 에이플러스비 지분 100% 인수
10대~30대 아우르는 패션 커머스 회사의 등장
"2020년 거래액 5,000억 달성하겠다"
 
1020세대 1위 패션 앱인 스타일쉐어(대표 윤자영)가 온라인 패션몰 29CM를 운영하는 에이플러스비(대표 이창우)를 인수했다고 14일 밝혔다. 스타일쉐어는 에이플러스비를 구주인수와 증자방식으로 약 300억원 규모에 GS홈쇼핑으로부터 지분 100%를 인수했다. 또 GS홈쇼핑이 29CM 매각과 동시에 스타일쉐어의 주요주주로 참여하게 된다.
 
‘스타일쉐어’와 ‘29CM’는 각각 패션 전문 온라인 커머스 시장에서 강력한 존재감을 갖고 있는 커머스 업체로 이번 인수는 업계의 지각변동을 예고하고 있다. 또 GS홈쇼핑은 스타일쉐어 주주로서 양사와 비즈니스 네트워크를 더욱 강화하며 전략적 파트너로서 함께 성장해갈 예정이다.
 
누적 다운로드 수 500만을 넘어선 ‘스타일쉐어’는 1020세대의 패션 SNS로 널리 알려져 있으며, 지난해 커머스를 도입하자마자 연 300억원의 거래액을 달성해 주목받았다. ‘29CM’ 역시 지난해 거래액 300억원을 기록한 중견 온라인 패션몰로 특히 잡지를 보는 듯한 미디어 컨텐츠를 커머스와 결합해 소비자의 사랑을 받고 있는 서비스이다.
 
이번 인수로 스타일쉐어는 올해 1,200억원의 거래액을 내다보게 됐다. 특히 10~20대 여성이 주고객층인 스타일쉐어와 20~30대 여성이 주고객층인 29CM가 결합함으로써 온라인 여성 패션 커머스의 강자로 떠오르게 됐다.

 
스타일쉐어와 29CM은 서로 고객층이 다른 만큼 두 서비스를 독립적으로 운영하면서 상품 입점, 서비스 개발, 마케팅 등에서 시너지를 꾀할 예정이다.

 

이창우 에이플러스비 대표는 “스타일쉐어는 커뮤니티, 29CM는 컨텐츠라는 확실한 차별화가 있다. 이를 기반으로 좋은 브랜드와 상품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고객층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윤자영 스타일쉐어 대표는 “29CM와 스타일쉐어는 각자 모바일 패션 커머스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만들어가는 회사"라며 “두 회사의 역량을 극대화해 2020년 거래액 5,000억원을 달성하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