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hot 플레이스 - ‘아이엠샵(IAMSHOP)’ 수원
희소 가치 높은 디자이너 브랜드들의 스토리를 담아낸 셀렉트숍

발행 2022년 01월 25일

박시형기자 , pshphoto@apparelnews.co.kr

수원 팔달구에 위치한 ‘아이엠샵’ 외관

 

[어패럴뉴스 박시형 기자] 수원 팔달구에 위치한 ‘아이엠샵(IAMSHOP)’ 본점에서는 유럽, 미국, 일본, 한국 등 전 세계의 트렌드를 한눈에 볼 수 있다. 특정 스타일에 국한하지 않고 새로운 브랜드를 발굴하는 디자이너 셀렉트 숍이다. 2006년 빈티지 숍으로 시작한 아이엠샵은 브랜드가 지니고 있는 이미지를 가공하여 고객에게 전달하는 공간으로 각 브랜드의 스토리를 중시한다.

 

매장 내부는 ‘아뜰리에 케이에이치제이’를 이끌고 있는 건축가 김현종의 하얀 조명 아래 금이 간 백자라는 컨셉으로, 특수 유리와 가구들을 배치해 설계했다. 개인의 서사와 역사적 기법을 통해 테일러링으로 표현하는 미국 하이엔드 브랜드 '보디(Bode)', 소재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한 차분한 컨셉의 '오라리(Auralee)' 등 70여 개 브랜드로 구성되어 있다.

 

모든 상품은 SS/FW 시즌으로 구분하여 셀렉하며, 실제 고객에게 선보이기 6개월 전부터 여러 공정을 거쳐 준비한다. 현재 아이엠샵은 본점을 포함 여의도 더현대 서울, 현대 대구점 총 3개 오프라인 스토어가 있으며, 오는 2월 현대 목동점 오픈을 앞두고 있다.

 

아이엠샵 자사몰에 있는 랩 카테고리는 아이엡샵이 운영하는 웹 매거진으로 패션을 포함 다양한 문화를 공유하고 있다.

 

‘헨더스킴(HENDER SCHEME)’ 슈즈.

 

내부 전경. 벽 한 면이 통유리와 행거로 설치되어 있다.

 

 

 

 

바닥에 예술 작품들과 같이 진열되어 있는 슈즈들.

 

(우측) ‘오라리(Auralee)’ 브랜드의 소재 전시 테이블.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