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그재그, 2022년 연말 결산 콘텐츠 공개

발행 2022년 12월 26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사진=지그재그

 

파트너라운지에 ‘2023 트렌드리포트’ 발행

쇼핑이 가장 활발한 시간은 밤 11

고고싱 핀턱 슬랙스’ 높은 판매고 기록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카카오스타일(Kakao Style, 대표 서정훈)이 올 한 해 동안지그재그앱 내에서 발생한 빅데이터를 모아 재구성한 연말 결산 콘텐츠를 공개했다.

 

카카오스타일은 입점사 및 온라인 스토어를 위한 인사이트를 제공하는 사이트인카카오스타일 파트너라운지의 트렌드리포트 섹션에 ‘with지그재그 2023 트렌드리포트를 발행했다. 스토어는 리포트를 통해 한 해 지그재그의 성과와 내년 트렌드를 확인하고, 스토어 성장에 필요한 정보와 힌트를 얻을 수 있다. 이용자들은 지그재그 앱 내 콘텐츠 전용 공간인발견에서 쇼핑과 관련한 다양한 데이터를 볼 수 있다.

 

이번에 공개한 연말 결산 콘텐츠는 1년 동안의 앱 이용 트렌드를 재미있는 숫자에 빗댄 것이 특징이다.

 

2022년 12월 말 기준 지그재그 입점 스토어는 1 3000개 이상이다. 스토어를 오프라인 공간으로 구현 시 매장 1개당 15평을 기준으로 백화점 한 층당 평균 영업 면적을 고려했을 때 약 165층 규모의 백화점이 완성된다. 165층 규모의 백화점을 꽉 채운 스토어들이 지그재그에서 매일 상품을 판매하고 있는 셈이다.

 

이용자들은 밤 11시에 활발한 쇼핑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간대별 찜, 장바구니, 주문 수 분포를 확인한 결과 세 가지 항목 모두 가장 높았다. 점심식사 직후로 예상되는 오후 1시에도 구매량이 반짝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단일 상품 기준 1년 간 가장 많은 판매고를 기록한고고싱 핀턱 슬랙스를 한 줄로 이으면 128km, 서울역에서 강원도 평창까지 닿을 수 있는 거리와 동일하다. 이외에도 1년 간 직진배송을 주문한 이용자를 모으면 올림픽 주 경기장 21개 이상이 필요하다는 점 등 데이터를 시각화해 재밌게 읽을 수 있게 표현했다.

 

트렌드리포트에선 올 한 해 지그재그 검색 데이터를 분석해 2023년 트렌드 키워드 '컴백(C·O·M·E·B·A·C·K)'을 제시했다. 1990년대 말부터 2000년대 초까지 유행하던 스타일을 지칭하는 ‘Y2K(Year 2000)’ 패션이 인기를 끄는 등 과거의 트렌드가 돌아오고, 해외여행이 다시 시작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지그재그는강렬한 포인트 색상(Colorful Fashion Items), △다시 떠나는 해외여행(Overseas Travel), △모노크롬(Monochrome), △틀을 깨는 트임 스타일(Evolution of Cut-Out), △세기말 스타일의 귀환(Back to Y2K), △사진으로 추억 남기기(Analog photography), △마음까지 포근한 소재(Cozy Styling), △소녀감성 되찾기(Keep a Girlish Mood) 등의 트렌드를 예측했다.

 

한편, 지그재그 연말결산 콘텐츠는카카오스타일 파트너라운지의 트렌드리포트 섹션과 앱 내발견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지그재그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