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섬, 패션 브랜드 '키스' 국내 1호 매장 오픈

발행 2023년 07월 24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사진=한섬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한섬은 미국 럭셔리 라이프스타일 편집숍이자, 스트리트 컬처 기반 패션 브랜드인 ‘키스(Kith)’와 독점 유통 계약을 맺고 내년 상반기 중 서울 성동구 성수동에 국내 1호 매장을 선보일 계획이다.

 

2011년 미국 뉴욕의 브루클린에서 작은 편집매장으로 시작한 키스는 이후 글로벌 브랜드 및 유명 패션 디자이너 등과 협업을 진행하며 글로벌 스트리트 컬처 리딩 브랜드로 성장했다. 성수동에 오픈 예정인 키스 국내 1호 매장은 영국 런던, 프랑스 파리, 일본 도쿄에 이은 4번째 글로벌 매장이자, 아시아 2호 매장이다.

 

한섬은 또한, 캐나다 럭셔리 아우터 브랜드 ‘무스너클(MOOSE KNUCKLES)’, 이탈리아 럭셔리 패션 브랜드 ‘아스페시(ASPESI)’와도 독점 유통 계약을 맺고 신규 매장을 선보인다.

 

무스너클은 오는 8월 더현대 대구를 시작으로 연내 백화점과 아울렛 등에 5개 정식 매장과 20여 개 이상의 팝업 매장을 선보일 예정이며, 아스페시는 다음달 현대백화점 판교점을 시작으로 내년까지 10여 곳에 매장 출점을 계획하고 있다.

 

한섬이 신규 해외·라이선스 브랜드 확대에 나서는건 지난해 발표한 ‘해외패션 브랜드 포트폴리오 확대 전략’의 연장선이다.

 

지난해 8월 스웨덴 디자이너 브랜드 ‘아워레가시’를 시작으로 ‘베로니카 비어드’(Veronica Beard), 스웨덴 패션브랜드 ‘토템’(Toteme) 등 신규 해외패션 브랜드들과 연이어 계약을 맺는 등 해외패션 브랜드 강화에 광폭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이를 통해 향후 5년 내 해외패션부문 매출 규모를 현재의 두 배가 넘는 1조원 대로 키운다는 청사진도 발표한 바 있다.

 

더불어 한섬은 올 하반기까지 해외 패션 브랜드 수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20여 개까지 늘리는 한편, 향수 등 잡화 카테고리까지 상품군을 확대한다는 구상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