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틴컴퍼니, 70억 규모 투자 유치

발행 2023년 11월 19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사진=크리스틴

 

신발제조솔루션 ‘신플’

슈즈 ‘크리스틴’ 전개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국내 대표 슈즈 테크 기업 크리스틴컴퍼니(대표 이민봉)가 70억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

 

KDB산업은행, TKG벤처스, BNK벤처투자 등 신규 투자사를 비롯 아주IB, 경남벤처투자 등 기존 주주들도 참여했다. 누적 투자액은 약 140억 원에 달한다.

 

2019년 설립한 크리스틴컴퍼니는 신발제조공정의 디지털 전환을 이룬 신발제조솔루션 ‘신플(SINPLE)’과 프리미엄 슈즈 ‘크리스틴’을 운영 중이다.

 

‘신플’은 지난해 8월 베타버전을 공개했고, 지난 1월 공식 출시했다. 이 플랫폼은 빅데이터와 AI기술을 접목, 기존 신발 산업의 복잡한 공정과 에이전시에 의존하는 전통적인 생산 방식의 문제점을 개선하고, 인공지능(AI)을 통해 해외 신발 트렌드를 자동으로 분석, 시즌별로 디자인을 제안한다.

 

신제품을 빠르게 기획하고 생산까지 한 번에 진행, 제조 공정 기간이 기존 8개월에서 2개월로 단축됨에 따라, 현재 국내 30여 개 패션 브랜드를 거래처로 두고 있다. ‘신플’은 첫해 20억 원의 매출이 예상된다.

 

‘크리스틴’은 20~30대를 겨냥한 프리미엄 패션 슈즈로 3년 전 런칭했다. 롯데 에비뉴엘 명품관 편집숍, 무신사, W컨셉, 29CM 등에 입점 돼 있다.

 

앞서 네이버와 아주IB의 지속적인 투자를 중심으로 부울경 지역 특화 액셀러레이터 시리즈벤처스, 부산연합기술지주 등으로부터 연속으로 프리A 시리즈 투자를 받았으며, 2021년 중소벤처기업부의 팁스(TIPS·민간투자 주도형 기술창업 지원)에 선정된 바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