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배너 이미지

미국 소비자 76% “올해 패션 지출 더 늘린다”

발행 2024년 02월 20일

장병창 객원기자 , appnews@apparelnews.co.kr

 

미국 소비자의 지출 최우선 순위는 패션으로 지난해보다 지출을 늘리겠다는 응답자가 76%에 달한다는 설문 조사 결과가 나왔다.

 

의류, 신발, 뷰티 늘리고 액세서리 줄여

포멀에 캐주얼 가미한 퓨전 트렌드 주목

소비자 62%, ‘가격’ 최우선 순위로 꼽아

 

올해 미국 리테일 1월 판매는 전월 대비 –0.8%로, 2개월 연속 역신장했지만 소비자들의 기대 심리마저 꺾이지는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소비자들의 지출 최우선 순위는 패션으로 올해 패션 지출을 지난해보다 늘리겠다는 응답자가 76%에 달한다는 설문 조사 결과가 나왔다.

 

소비 패턴 파악을 위해 새로 출발한 MMG넷이 영국 패션 전문 매체 BOF의 싱크탱크인 BOF인사이트의 조사 내용을 요약한 내용이다.

 

이 보고서의 내용에 따르면 55세 이상 연령층을 제외한 모든 소비자가 패션 지출을 늘릴 계획이라고 답했고, Z세대는 쇼핑을 오락의 한 형태로 인식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소비자들이 올해 가장 선호하는 5대 지출 카테고리는 레스토랑 및 외식이 1위, 여행 2위, 건강 및 피트니스 3위, 뷰티 및 퍼스널 케어 4위, 패션이 5위다.

 

보고서에 따르면 소비자들은 의류, 신발 및 뷰티 카테고리에 더 많은 지출을 계획하고 있는 반면 핸드백, 보석, 시계, 여행 가방 등 덜 필요하다고 느껴지는 품목 지출은 줄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들이 원격 근무, 사무실 환경 및 사교 모임을 오가는 하이브리드 라이프스타일의 지속으로 이에 적응 가능한 다용도 패션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고, 이같은 트렌드로 캐주얼 스포츠웨어에 대한 지속적인 선호와 함께 클래식한 스테이트먼트 아이템과 장시간 사용할 수 있는 섬세한 럭셔리 아이템에 대한 투자 성향도 늘고 있는 추세다.

 

이 보고서는 이에 따라 올해는 테일러드 웨어와 포멀 웨어에 캐주얼 요소를 결합한 퓨전 트렌드가 신선한 변화로 진화할 것으로 예상했다.

 

연령별 구매 성향에서는 18~24세 남성을 제외하고는 다른 종류의 하의보다 청바지를 더 많이 구입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 애슬레저와 운동복에 대한 관심이 18~34세 여성과 45~54세 남성 사이에 가장 두드러져, 편안하고 스타일리시한 스포츠웨어에 대한 수요가 올해도 강세를 유지할 것으로 예측됐다.

 

45~54세 여성 연령층에서는 60%가 속옷, 란제리, 쉐이프웨어에 대한 관심을 보이는 등 고령층일수록 다른 카테고리에 관심이 높았다. 반면 18~24세 젊은 여성들은 25~34세 여성에 비해 정장 구매에 더 많은 관심을 보였다. 노동 시장에 진입, 더 많은 비즈니스 행사에 참여하기 때문으로 풀이됐다.

 

애슬레저와 라운지웨어 수요 증가에 따라 니트웨어는 모든 성별에 걸쳐 판매가 늘어날 것으로 점쳐졌다. 또 소비자들의 헬스, 웰빙에 대한 관심 증가에 따라 기능성에 중점을 둔 제품을 적극적으로 찾아 나설 것으로 전망됐다.

 

신발의 경우 일상적 스니커즈가 모든 연령대와 성별에 걸쳐 최고의 선택으로 떠올랐다. 34세 미만 여성의 약 40%와 남성의 30%가 일상용 기능성 운동화를 구매할 계획인 것으로 조사됐다.

 

일상용 부츠는 25~34세 여성에게 두 번째로 수요가 많은 카테고리로 떠올랐고, 연내 한 켤레 구매 응답자가 40%를 넘었다. 남성 응답자의 30% 이상은 아웃도어 및 워크웨어 부츠를 구매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액세서리 부문에서는 18~25세 사이 여성은 핸드백을 가장 선호하고, 25~34세 여성은 주얼리를 가장 많이 선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패션 아이템에 대한 구매 동기는 대부분 연령대에서 기능적 필요성, 판촉과 할인으로 조사됐다. 하지만 젊은 소비자들은 특별한 이벤트 혹은 독점 및 한정 판매 제품에 관심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패션의 지속 가능성의 중요성이 커지는데도 불구하고 많은 쇼핑객, 특히 밀레니얼스와 Z세대는 패스트 패션과 같은 더 저렴하고 경제적인 선택에 끌리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소비자의 62%는 구매시 스타일, 인기도, 지속 가능성 또는 사회적 목적과 같은 요소들보다 가격을 우선시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제품 선택의 관점에서도 63%가 크기와 핏(Fit), 내구성, 지속 가능성 등에 우선해 가성비를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