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F코퍼레이션 2분기 매출 –2% 30억 달러

발행 2023년 11월 08일

장병창 객원기자 , appnews@apparelnews.co.kr

 

 

노스페이스 17% 성장에도

반스 -21%에 발목 잡혀

 

미국 신발, 의류 메이커 VF코퍼레이션의 9월 말 마감 2분기 매출은 아웃도어 ‘노스페이스’의 선전에도 불구하고 신발 ‘반스’에 발목이 잡혀, 전년 동기 대비 –2%의 30억300만 달러로 집계됐다.

 

반스가 –21%의 7억4,880만 달러, 팀버랜드 –7% 4억8,860만 달러로, 노스페이스가 17% 증가의 11억2,880만 달러를 마크했지만 마이너스 성장을 벗어나기에는 힘이 부쳤다.

 

지역별로는 미주가 –11%의 15억6,850만 달러에 머물렀고, 유럽/중동/아프리카가 14% 증가의 10억6,200만 달러로 버티었고, 아시아태평양 지역은 2% 증가한 4억370만 달러에 그쳤다. 그나마 중화권이 8% 성장으로 회복세를 보이기 시작한 것이 다행이다.

 

상반기 6개월 실적 누계는 –4%의 51억3,200만 달러로 반스가 –22% 14억8,630만 달러, 노스 페이스는 16% 증가의 16억6,700만 달러로 집계됐다.

 

VF는 회계연도 말 매출 및 손익 전망 발표도 보류했다. 반스의 회복 전망이 불투명하기 때문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