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명품, 명품’...유통은 명품으로 진화하는가

발행 2021년 12월 06 10:25:09일

박시형 기자 , pshphoto@apparelnews.co.kr

 

백화점이라는 업태가 생긴 이래 명품이 이토록 큰 비중을 차지한 적이 있었을까. 7개 층 중 4개 층 이상을 명품 가방, 의류, 액세서리, 화장품에 할애하는 백화점 점포가 날로 늘고 있다. 사진은 현대 본점 4층 ‘구찌 맨즈’ 매장.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목록보기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