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패럴뉴스 아카이브를 통해 본 ‘패션 50年’

발행 2022년 09월 20일

박선희기자 , sunh@apparelnews.co.kr

69년 최초의 현대식 백화점 '미도파' 개장

 

1954년 제일모직 설립

1956년 디자이너 노라노, 반도호텔 패션쇼

1961년 대한복식디자이너협회 설립

1967년 가수 윤복희 ‘미니스커트’ 열풍

1969년 최초의 현대식 백화점 ‘미도파’ 개장

 

 

70년대 '톰보이'

 

1970’s

70년 여성복 ‘논노’ 런칭

72년 화신 ‘레나운’ 런칭

74년 LG패션, 숙녀복 ‘반도패션’ 런칭

75년 한국섬유단체연합(현 섬산련) 설립

77년 성도섬유 ‘톰보이’, 제일모직 ‘라보떼’, 코오롱 ‘벨라’ 런칭

       한·미 섬유협정 체결

       수출 100억불 돌파, 섬유류 32억 달러 차지

78년 세계패션그룹 한국협회설립

 

 

 

1980’s

80년 ‘이랜드’ 런칭, 의류 프렌차이즈 본격화

82년 교복·두발 자유화, 캐주얼 시장 확대

85년 한국패션협회 설립

87년 섬유, 단일 업종 최초 수출 100억 달러 돌파

       여성복 전문 업체 한섬 설립

88년 서울올림픽, 해외 여행 자유화, 수입 의류 증가

 

 

 

1990’s

90년 SFAA 발족, 첫 디자이너컬렉션 개최

92년 뉴웨이브인서울 발족

92년 서태지와아이들 데뷔. 대중문화 부흥의 시작

       X세대의 부상

96년 유통 시장 개방. 해외 유명 브랜드와 유통 진출 시작.

       신세계 이마트를 중심으로 한 신업태 할인점 확장

       6월 삼풍백화점 붕괴

97년 7월 병행수입 허용, 중저가 수입 의류 봇물

       11월 제1회 서울패션위크

       12월 IMF에 구제금융 요청, 패션 업계 구조조정 시작

98년 나산, 풍연, 신원, 쌍방울, 태창, 국제상사, 화승 등 부도 및 워크아웃

       에스에스패션과 코오롱, LG패션 브랜드 절반 이상 정리

       아웃소싱 시스템 본격화, 전문 중소기업으로 재편

 

 

 

2000~2005

2000년 1월 보성 부도, 부실 기업 증가

2001년 중국 한류 열풍, 중국 진출 러시

2002년 한·일 월드컵 개최

          스포티즘, 중저가 캐주얼 확대

          할인점과 홈쇼핑 성장 지속

          주 5일 근무제, 웰빙 열풍

2003년 중단 브랜드 속출

          3월 휠라코리아 국내 법인 전환

          패션 업체 중국 진출 러시

2004년 롯데 유니클로 도입

          지재권보호센터 설립

          주5일 근무제 단계별 실시

          아웃도어 시장 확대

2005년 섬유쿼터제 폐지

          3월 신원 개성공단 생산 제품 첫 출하

          성주인터내셔날, MCM 이태리 본사 인수

 

 

 

2006~2010

2006년 이랜드 까르푸 인수

          세아 나산 인수

          대기업 분사 합병

2007년 휠라코리아, 이탈리아 본사 인수

          인터넷 자사몰 증가

          갭, 클럽모나코 도입

          대성그룹 ‘바이넥스트 섬유패션 제1호 펀드’ YK038에 10억 투자

          인디텍스 ‘자라’ 직진출, 명동, 강남 계약

2008년 1세대 인터넷쇼핑몰 합종연횡

          4월 자라 코엑스몰 1호점

          하반기 H&M 직진출

          엠씨엠 1900억 등 잡화 시장 전성기

          여성, 남성 중가 시장 급팽창

          9월 미국발 글로벌 금융 위기

          노스페이스 등 6대 아웃도어 고성장

2009년 글로벌 금융 위기, 소비 침체, 양극화

          소싱 탈중국, 베트남, 미얀마 등 다변화

          이랜드 ‘스파오’ 런칭

          신세계 센텀시티, 경방 타임스퀘어 개장

2010년 노스페이스, 단일 브랜드 최초 5천억

          유니클로, 자라 H&M 확대

          톰보이 부도, 한섬 SK와 매각 협상

 

 

 

2011~2015

2011년 신세계, 톰보이 인수

          토종 SPA 런칭 붐

          한·미,한·EU FTA 협정 체결

          롯데, 신세계 프리미엄 아울렛 경쟁

          이상 기후 6월 장마, 8월까지 이어져

2012년 1월 한섬, 현대홈쇼핑에 경영권 매각

          남성복 전문업체 매각 및 부도

          1세대 편집숍 증가

          최악의 불황...명품 매출 감소

          SPA 초저가 확장

          해외 브랜드 직진출 봇물

          대형마트 영업규제 논란

2013년 신유통법 발효

          개성공단 180일간의 폐쇄

          오프라인 침체, 온라인 고속성장

          노스페이스, 코오롱스포츠, 블랙야크, 케이투 각각 6천억

          온라인, 스트리트 백화점 입점

2014년 4월 16일 세월호

          아웃도어 역신장

          9월 랑시그룹, 아가방 인수

          아울렛 출점 경쟁

          모바일 커머스, 마케팅 부상

          온라인 해외 직구 지속 성장

2015년 라이프스타일 아웃도어 부상

          ‘디스커버리’ 3년만에 2500억

          8월 현대 판교점 개장

          정구호 감독의 서울패션위크 개혁 시작

          커먼그라운드 콘텐츠 유통의 시작

          애슬레저 스포티즘,

 

 

2016~2019

2016년 2월 개성공단 폐쇄.

          현대, SK 패션부문 인수

          신세계 스타필드 하남 개장

          무신사 급성장

          라이프스타일스토어 증가

          사드 배치, 한류금지령

2017년 한한령 후폭풍

          휠라, 타이틀리스트, 데상트 등 스포츠 부흥

          나이키, 아디다스 여성 시장 공략

          F&B, 반려동물 등 라이프스타일 콘텐츠 확장

          패션 유통 상생 이슈, 유통3법 개정

          인건비, 원자재값 폭등, 제 3국 소싱 증가

          롱패딩 열풍

2018년 로레알그룹, 스타일난다 인수

          무신사 등 온라인 플랫폼 고성장

          레트로에 이어 뉴트로 부상

          중국발 소싱 불안, 탈중국 심화

          삼성, 코오롱 오너 퇴진

          유통 점포 구조조정

2019년 일본 무역 보복에 대한 ‘노노재팬’

          무신사 2천억 투자 유치, 10번째 유니콘

          아코플래닝의 폐타이어 재생 소재, PV 심사위원 대상

          클라우드, 빅데이터, AI 등 디지털라이제이션 부상

          쿠팡, 마켓컬리 이머커스 약진

 

 

 

2020~2022

2020년 2월 코로나 발발

          나이키, 아디다스, 에르메스, 샤넬, 루이비통의 D2C

          리셀, 라이브커머스, 소셜커머스 플랫폼 경제 활황

          레포츠 시장 확대

          지속가능성 이슈, 법제화 돌입

          MZ, 소비 시장 주도세력 부상

2021년 코로나, 위드코로나 다시 오미크론

          더현대 서울 개장

          공급망 붕괴...옷값 상승

          오징어게임, 스우파, BTS K컬쳐 강타

          온라인플랫폼 합종연횡

          롯데 49년 만에 외부 경영인 교체

          명품, 지속적 영토 확장

          골프 열풍

2022년 오미크론 확산... 중국 록다운

          러시아, 우크라이나 침공...원부자재 대란

          유동성 확장에 따른 인플레이션...고유가, 고물가, 고원가

          명품 성장, 내셔널 축소, 온라인 브랜드 약진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