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인터내셔날, 한정판 전문 플랫폼 ‘디자인유나이티드’ 런칭

발행 2021년 10월 20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사진제공=신세계인터내셔날

 

매주 이색 콜라보레이션 한정판 상품 출시 및 래플 통해 판매

2030 인기 브랜드 100여개, 단독 상품 및 협업 제품 선봬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장재영)이 패션·라이프스타일 분야의 협업 콘텐츠 전문 플랫폼 ‘디자인유나이티드(Design United, 이하 DU)’를 런칭했다.

 

'디자인을 연결한다'는 의미의 'DU'는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처음 시도하는 새로운 형태의 플랫폼으로 MZ세대가 선호하는 브랜드와 콘텐츠의 한정판 제품을 단독으로 판매한다.

 

오픈 당일인 20일 오후 2시에 공개되는 첫 프로젝트에서는 래퍼 ‘사이먼 도미닉’과 프로듀서 ‘구스범스’가 소속된 아티스트 브랜드 ‘다크룸스튜디오(DARKR8M STUDIO)’가 국민 백팩 브랜드 ‘이스트팩’과 협업해 제작한 가방이 선착순으로 판매되며, 21일 오전 10시에는 미국의 전기자전거 브랜드 ‘슈퍼73(SUPER73)’, 헬멧 전문 브랜드 ‘따우전드(thousand)’, 유명 아트디렉터 차인철 작가가 협업해 만든 자전거와 헬멧이 공개된다.

 

또한, 2019년 LVMH 프라이즈(PRIZE)의 세미 파이널리스트에 선정된 패션 브랜드 ‘강혁(KANGHYUK)’이 DU에서 최초로 온라인 판매를 시작하고, 이탈리아 컨템포러리 브랜드 써네이(SUNNEI)는 DU에서만 독점 판매하는 제품을 선보인다.

 

이밖에 MZ세대 인기 브랜드 인스턴트펑크던스트’, 라이프스타일브랜드 솔트레인이 만든 DU 단독 제품도 구입할 수 있다.

 

런칭 기념 이벤트도 준비됐다. 첫 구매 시 10%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DU인스타그램 이벤트 참여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인기 브랜드의 대표 상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DU 관계자는 “다른 온라인몰에서는 쉽게 구할 수 없는 다양한 브랜드의 한정판 제품과 독점 콘텐츠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며 “2030을 위한 최신 트렌드를 발견할 수 있는 콘텐츠 플랫폼으로 만들어 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