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필드 안성, 안성맞춤시장 활성화 위한 MOU 체결

발행 2021년 07월 07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지난 6일, 스타필드 안성은 안성시, 안성맞춤시장 상인회, 사회복지법인 열매나눔재단과 안성맞춤시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대표이사, 김보라 안성시장, 김정태 안성맞춤시장 상인회장, 열매나눔재단 사무총장 김추인 / 사진제공=신세계프라퍼티

 

[어패럴뉴스 조은헤 기자] 신세계프라퍼티(대표 임영록)는 스타필드 안성이 지난 6일(화) 안성시와 안성맞춤시장 상인회, 사회복지법인 열매나눔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 지역사회 구성원으로서 안성맞춤시장의 활성화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안성맞춤시장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김보라 안성시장, 김정태 안성맞춤시장 상인회장,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가 모두 참석했다.

 

이번 안성맞춤시장 활성화 프로그램은 진정성 있는 스타필드 지역상생활동의 일환으로, 차별화된 콘텐츠를 개발하고 전통시장 자체 경쟁력을 강화, 자생력을 갖출 수 있도록 하는 데 의의가 있다.

 

스타필드 안성은 지난 2월부터 시장 현황 조사와 답사를 통해 시장 상인들과 긴밀히 소통해왔다. 이 과정에서 F&B(식음료) 콘텐츠 강화가 필요하다는 개선 방향을 수립했으며, 4월부터 참여 점포를 모집해 단계별 맞춤 컨설팅을 추진키로 했다.

 

기존 상인 중 요식업으로 업종 전환을 원하는 희망자를 대상으로, 신규 점포 오픈에 따른 창업 및 레시피 컨설팅, 인테리어 공사를 지원한다. 또, ‘백년가게’로 선정된 순댓국집, 18년 넘게 운영한 칼국숫집 등 시장을 대표하는 기존 맛집은 레시피 컨설팅, 매장 브랜딩, 환경 개선 등을 진행한다.

 

스타필드 안성은 안성시, 안성맞춤시장 상인회, 사회복지법인 열매나눔재단과 안성맞춤시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안성맞춤시장을 방문한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대표이사, 김보라 안성시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시장 상황을 살피며 의견을 나누고 있다.

 

스타필드 안성과 함께 최현석, 신동민, 유현수 등 유명 스타셰프와 창업 컨설턴트, 인테리어 디자이너 등 업계 전문가들이 각 분야 컨설팅을 도맡아 완성도를 높인다. 특히 최현석 셰프는 지난 해 스타필드 하남이 진행한 신장시장의 시그니처 도시락 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안성맞춤시장 상인들에게 현실적이고 성공적인 노하우를 전수할 예정이다.

 

안성시는 21년 경기도 혁신시장 사업 대상으로 선정된 안성맞춤시장의 조명, 도색 공사 등 전반적인 환경 개선과 더불어 상인 교육을 제공한다.

 

스타필드 안성은 이번 업무 협약을 계기로 본격적인 상생 프로그램을 가동하고 오는 10월, 새로운 안성맞춤시장을 위한 모든 준비를 마칠 예정이다. 이후에도 점포가 원활히 운영될 수 있도록 애로사항 청취, 사후 컨설팅, 매출 분석 등을 계속 지원할 방침이다.

 

한편, 신세계프라퍼티는 2016년 하남점 오픈 이후로 지속적인 지역상생활동을 펼치며 지역경제를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장기간에 걸쳐 지역 특성 따른 컨설팅부터 시행까지 전 과정을 실질적으로 지원하는 지역맞춤형 상생모델을 선보였다.

 

지난해에는 스타필드 하남이 하남시사회복지협의회와 업무협약을 맺고 1년여간 상생 프로그램을 진행, 신장시장 시그니처 도시락 개발, 덕풍5일장 BI 디자인 및 브랜딩 등을 성공적으로 마쳐 지역민들의 호응을 이끌어 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